Why we click on news stories

뉴스 기사 클릭 연구에 대한 기사. 논문은 Journalism에 나온 What clicks actually mean: Exploring digital news user practices라는 제목이다. 연구 방법으로는 실험 참가자들에게 실제로 뉴스 기사 브라우징을 하게 만들면서 든 생각을 계속 말하게 하고 이를 관찰하는 방식으로 진행한 것 같다. 뉴스 클릭 이유는 인지, 정서, 실용 세 가지 차원으로 나누어 제시했다.

인지적 차원은 최신성, 중요성, 개인관련성, 지리적 근접성, 문화적 근접성, 놀라움, 호기심, 대화참여, 의견 확인, 참여적 성격 등 20가지를 제시했다. 여러가지 요인이 있으나 개인적인 관련성이나 사회적인 유용성으로 볼 수 있는 내용들이다. 정서적 차원에서는 헤드라인과 같은 레이아웃이나 디자인이 클릭에 영향을 미친다는 것을 이야기한다. 실용적 차원에서는 사람들이 왜 클릭하지 않는지에 대한 이유를 설명한다. 사용자 경험이 중단된다든지 데이터가 사용된다든지 하는 이유이다. 연구에서 언급하고 있기도 하지만 사용자의 관심이라는 것을 측정하는데 있어서 클릭이라는 행위가 꼭 좋은 지표는 아니다.

2015년 Digital Journalism에 나온 Checking, Sharing, Clicking and Linking에서는 16가지 뉴스 이용 패턴을 이야기한다. 최근 내가 참여한 프로젝트에서 했던 설문을 생각해보면 뉴스를 빠르고 간략하게 확인한다는 사람들보다 뉴스를 클릭한다는 행위를 하는 사람들의 평균이 약간 낮다. 통게적으로 비교해본 것은 아니지만 여러 뉴스 이용 행위에 대한 질문들에서 빠르고 간략하게 뉴스를 확인한다는 문항이 가장 높은 값을 보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