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소년들이 온라인에 넘쳐나는 포르노를 보고 무엇을 배우게 될까?

포르노가 청소년들에게 미치는 영향에 대해 다양한 이야기를 하고 있는 뉴욕타임즈 기사. 뉴스 페퍼민트 번역.

그런 동영상을 본다고 구체적으로 청소년의 행동이 어떻게 바뀌는지는 알 수 없습니다. 포르노를 더 많이 보는 청소년들이 상대적으로 더 어린 나이에 첫 섹스를 하고, 성에 대한 고정관념도 더 강하게 형성되며, 또래보다 성에 관한 관계 전반에서 훨씬 애정표현을 덜 한다는 몇몇 연구가 있기는 하지만, 이는 상관관계를 나타낸 것일 뿐 인과관계는 밝혀내지 못했습니다. 하지만 설문조사 결과를 보면 청소년들의 성생활 자체가 바뀌고 있는 것 같기도 합니다. 허버닉 교수가 공저자로 참여해 학술지 <성 의학>에 실린 논문에 인용된 미국인의 성생활에 관해 최대 규모로 치러진 조사 결과를 보면, 2009년 18~24세 여성 가운데 항문 성교를 해봤거나 시도해봤다고 답한 이들은 40%로 나타났습니다. 1992년 같은 질문에 그렇다고 답한 여성이 16%에 불과했던 것과 비교하면 큰 폭으로 늘어난 겁니다.

특정 단어의 의미가 변했다는 사실만으로도 어느 정도 예측해 볼 수 있는 사실이지 않을까 싶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