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사회과학연구에서 사용되는 고퀄 데이타

김창환 교수 블로그에서 읽은 글. 좋은 연구를 위해서 좋은 품질의 데이터가 필요하고 정부에서 이러한 행정자료들을 공개해서 사용할 수 있게 해야된다는 내용이 요지.

사회과학연구에서 전통적인 서베이 자료를 이용한 연구의 비중은 점점 줄어들고 있다.

아래 그림은 요즘 사회과학계의 신성, 라지 체티가 2012년에 발표했던 최근 경제학 4대 탑 저녈 출판 트렌드. 첫 번째 그림이 기존 서베이를 이용한 논문의 비중이고, 아래가 행정자료를 이용한 논문의 비중. 2010년에 경제학 4대 저널에서 기존 서베이 이용 논문은 평균 20% 정에 불과. 반면 행정자료를 이용한 논문이 50%를 넘어섬. 나머지 30% 정도는 실험 등 자체적으로 자료를 모은 경우임.

서베이 방식의 논문으로는 좋은 저널에 가기 힘들다는 것은 이미 거의 기정사실. 기존 생각을 뒤집어 엎는 독특한 아이디어가 있지 않으면 좋은 저널에 가기는 어렵다. 국내 연구를 하려고 해도 평가는 SSCI 저널을 위주로 이루어지고 국내 데이터 자체는 구하기도 쉽지 않은 상황.